본문 바로가기
통일부 로고통일부 로고
검색하기

보도자료

본문영역

보도자료

6·25납북진상규명위원회, 시니어홍보대사 25명 위촉

작성자
A-기관담당자(Master)
작성일
2015-04-24
조회수
4682
주관부서 :
6·25납북진상규명위원회, 시니어홍보대사 25명 위촉

- 경로당, 마을회관, 노인대학 등 방문, 6·25납북피해신고 홍보 -


홍용표 통일부 장관은 4월 24일(금) 광화문 교보빌딩에서 위촉식을 갖고 25명을 6·25전쟁납북피해진상규명위원회 시니어 홍보대사로 위촉할 예정이다.

2010년 위원회 출범 이후 처음으로 모집된 시니어 홍보대사는 2015년으로 마무리되는 6·25전쟁 납북피해신고와 기념사업을 널리 알리기 위해 전국 각지에서 선발되었다.

교장·교감 등 교사, 경찰, 군인, 공무원 등 다양한 경력을 가진 58세~75세의 시니어 홍보대사들은 각 지역의 경로당, 마을회관, 노인대학 등을 방문하여 주로 고령층인 신고대상자의 눈높이에서 6·25전쟁 납북피해 신고안내 및 명예회복 사업을 홍보할 예정이다.

현재까지 3,805명이 납북자로 결정되었으나, 신고대상자의 고령화로 신고율이 당초 기대치에 미치지 못하는 상황이다. 정부는 이에 2015년 말까지로 납북피해 신고기간을 연장하였다. 납북피해 신고는 납북자 가족인 신고자의 주소지 관할 시ㆍ군ㆍ구청 및 재외공관을 통해 납북피해신고를 접수하면 된다. 정부에서 납북자결정을 받으면, 향후 건립될 ‘6.25전쟁납북피해기념관’에 등재되고, 향후 각종 명예회복 사업의 대상이 된다. 

어르신들을 홍보대사로 위촉함으로써 홍보가 미치지 못하는 지역의 경로당, 마을회관, 노인대학 등을 직접 방문하여 같은 연령층의 어르신들에게 6․25납북피해에 대한 설명을 통해 자연스러운 공감대를 형성하고, 미신고자들에 대한 신고유도로 향후 납북피해 신고가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첨부파일

저작권표시

공공누리의 제 1유형 안내
통일부가 만든 6·25납북진상규명위원회, 시니어홍보대사 25명 위촉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 관리부서 :
    전부서(공통) 최고관리자
  • 전화번호 :
    1577-1365
  • 콘텐츠 최종 수정일 :
    2017-09-18
TOP
업무별 누리집 산하기관 누리집 정부기관 누리집